강원 주문진, 아들바위공원

반응형

속초에서 하룻밤을 지내고 강릉방향으로 차를 몰아 주문진 아들바위공원을 향했다.

 

주문진 아들바위공원은 특별한 기억으로 남는 곳이다.

2017년 KBS 생생정보의 미스터 리 코너에 내 사진이 주제로 채택되어 미스터 리가 내가 찍은 위치에서 같은 장면 사진을 찍어서 공중파 방송에 내 이름 석자가 알려진 곳이기 때문이다.

 

https://dreamstar.tistory.com/645

 

아들바위 일출 사진, KBS 2TV 생생정보 미스터 리 사진한컷에 방송되다

▲내 사진 ▲사진을 들고 있는 미스터 리 ▲내 사진과 비교한 장면 (왼쪽이 내 사진) 어느 날(2017년6월1일) KBS 2TV 생생정보 '미스터리 사진한컷 대한민국' 코너의 작가에게서 문자로 내 사진을 주

www.midistar.co.kr

 

그동안 가보지 못했기에 찾아가 보았다. 그 당시에는 해안이 출입금지지역이었던 곳으로 기억한다.

그래도 산책로 데크에서는 일출을 기다려 사진을 찍을 수 있었다.

지금은 공원으로 꾸며져 해안으로 들어갈 수 있게 잘 꾸며져 있었다.

 

 

▲아들바위공원

 

 

 

▲노래비(詩碑)

 

 

배호가 부른 "파도"라는 노래의 비(碑)가 세워져 있다.

 

 

 

 

▲아들바위공원앞 해변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기기묘묘하게 생긴 바위들이 해안가를 장식하고 있다.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예전에는 저 전망대가 군인들의 초소였였던 것 같다.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바닷가에 살던 3대 독자가 아들바위해변에서 아들을 낳게 해 달라고 소원을 빌자 소원이 이루어졌다는 전설이 내려온다.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아들바위공원 앞 해변

 

 

 

▲소돌 해안일주 산책로

 

 

 

▲소돌해안

 

 

 

▲소돌해안

 

일출 사진을 찍었던 곳

 

 

▲소돌해안

 

 

▲소돌해안

 

새로태어난 아이 석상이 누워 있다.

 

 

▲백로

 

바닷가에서 보기드믄 백로가 보인다.

 

 

 

▲청둥오리

 

 

 

▲소돌해안

 

 

 

▲소돌해안

 

아들바위 정상까지 다녀왔다.

 

 

 

▲주문진 해안

 

아들바위 정상 전망대에 오르니 주문진 해변이 훤하게 다 내려다 보인다.

 

 

▲주문진 해안

 

 

 

▲소돌해안

아주 오래전(2012년)에 가보고 10년 만에 찾아 가본 아들바위해변이다.

지금은 어딜 가나 추억의 장소인 것 같다. 새로운 한국의 숨은 명소를 찾아가보고 싶은데 여의치 않다.

 

 

https://youtu.be/KUP333EhbBE

▲Sony A7C + 삼양 18mm 동영상

 

 

 

 

 

 

 

 

 

 

 

 

반응형

이미지 맵

꿈꾸는 호세

샹그리라의 말뜻은 티베트 말로 [ 마음속의 해와 달 ]이라는 뜻이다. 香格里拉 [샹그리-라 (Shangri-la) ] 라는 말을 처음 사용한 것은 1933 년 영국의 소설가 제임스 힐톤 (James Hilton 1990~1945)이 그의 소설 ' 잃어버린 지평선 '에서다. ' 잃어버린 지평선 ( Lost Horizon ) '에는 인류의 영원한 꿈 '불로장생'을 염원한 샹그리라(香格里拉)가 등장한다.

    '한국의 산하/강원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

    글에 남긴 여러분의 의견은 0개 입니다.

    *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