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 고성, 통일 전망대· 고성 왕곡마을

반응형

 

고성 하늬 라벤더팜을 떠나 도착한 곳은 통일 전망대.

 

얼마 만에 가보는지... 사진을 뒤져보니 2011년 5월에 가족들과 같이 왔었는데 비가 내린 날의 흐린 날씨였다. 13년 만이다.

 

중간에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에 가서 입장료와 주차비를 내고 안내 영화를 보았다.

차를 주차 한 후 신고소에 안에 들어가 출입신고서를 작성하고 주차비와 관람료를 낸 후 영화 보는 시간을 적어주면 그 시간에 영화를 보던 안 보던 기다렸다가 출발해야 한다. 안 그러면 출입 검문소에서 군인들에게 제지를 당 할 수 있다.

 

고성 통일 전망대 입장료 

 

일반 3,000원

경로 1,500원

초중고생 1,500원

 

주차비 5,000원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 안내영화

 

짧은 안내영화 한 편을 보아야 한다.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 안보 교육관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 주차장

 

 

 

통일전망대 출입신고소를 출발 후 군인들의 검문소에서 인원 확인을 위해 뒷 창문도 열어 놓고 출입신고서를 제출하면 출입증을 주는데 차 앞에 보이도록 놓아두어야 하며 중간에 주정차 하면 안되고 사진도 찍어서는 안된다. 나올 때는 다시 반납해야 한다.

 

앞의 차량이 뭘 잘못했는지 한참 시간이 걸린다. 아마도 안내 영화를 안 보고 출발 한 것 같다. 

 

검문소를 통과 한참을 달려 통일 전망대 주차장에 도착했다.

 

 

▲통일 전망대 주차장

 

 

 

 

▲고성군 관광 안내도

 

 

 

▲통일 전망대

 

가운데 산책로를 따라 올라가던가 오른쪽의 도로를 따라 올라가던가 선택해야 하는데 가운데 산책로가 좀 더 가파르다.

아직 저 정도는 올라갈 수 있는 체력이라 산책로를 따라 올라갔다.

 

 

 

▲고성 통일전망타워

 

2011년에 왔을때는 없었던 건물인데 2018년에 새로 지은 건물이다.

DMZ의 D를 형상화한 건축물이다.

 

 

 

▲고성 통일전망타워

 

 

엘리베이터를 타고 맨위의 전망대로 올라갔다.

 

 

▲고성 DMZ

 

왼쪽 숲사이 도로가 통일관광이랍시고 북한에 미사일 개발 자금을 대주던 관광도로이다. 버스 타고 수많은 관광객들이 드나들었던 도로이다.

 

 

▲고성 통일전망타워 내부

 

 

 

 

▲고성 통일전망타워 내부

 

 

 

 

▲고성 통일전망타워

 

옆에 무언가 또 짓느라 한창 공사 중이다.

일년에 관광객 몇 명이 오는지 모르겠만 또 무언가 짓고 있는데 세금 낭비 현장을 보는 것 같다.

 

 

 

▲고성 통일전망타워

 

금방 내렸던 주차장이 저 멀리 보인다.

 

엘리베이터로 2층 전망대로 내려와 옥외 전망대에서 보면 깨끗하게 주변 풍경을 조망할 수 있다.

벽에는 주변의 지명들을 보여주는 안내 사진이 있다.

 

 

▲통일 전망대에서 본 지명

 

군사분계선이 바로 지척이다.

 

 

 

▲통일 전망대에서 본 지명

 

 

 

 

▲통일 전망대에서 본 지명

 

 

 

 

▲통일 전망대에서 본 북한땅

 

 

 

 

 

▲통일 전망대에서 본 북한땅

 

 

 

▲통일 전망대에서 본 북한땅

 

 

 

 

▲통일 전망대에서 본 북한땅

 

멀리 금강산도 보인다.

 

전망대를 나와 주변을 돌아본다.

 

 

▲통일 전망대

 

 

 

 

▲통일 전망대 불상

 

 

 

 

▲통일 전망대 십자가

 

 

아래 주차장으로 내려와 PX라고 쓰여 있는 기념품 가게에 들어갔다.

 

 

 

▲통일 전망대 PX

 

북한산 들쭉술이 아닌 국내산 들쭉술을 판매하고 있다.

 

 

 

▲통일 전망대 PX

 

 

 

 

▲통일 전망대 PX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6.25 전쟁체험 전시관(무료)에 들어가 보았다.

 

 

▲6.25 전쟁 기록영화

 

6.25 전쟁당시를 기록한 영화를 상영중이었다.

 

 

 

▲통일 전망대 6.25전쟁체험 전시관

 

참전 16개국의 참전 규모를 알려주는 안내판이 국가별로 전시되어 있다.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군인들과 민간인들의 인명손실 현황.

동족끼리 이념때문에 서로 죽인 전쟁의 참혹함. 그 당시 북한 지역이 남쪽보다 훨씬 잘 살았지만 공산주의 사회주의를 선택한 북한과 자유민주주의를 선택한 남한의 경제력은 천지 차이로 벌어졌다.

자유민주주의 꿀을 실컷 빨아먹고 잘 살면서도 사회주의 체제를 좋다고 하는 우매한 사람들은 도대체 왜 그러는지...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군 내무반을 재현해 놓은 방도 있다.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군인들에게 제공했던 담배들이 전시되어 있다.

 

 

 

 

▲통일 전망대 6.25 전쟁체험 전시관

 

 

숨 가쁘게 달려온 한국인들의 고달팠던 삶을 되돌아보는 시간이었다.    

오늘이 6.25 74주년  기념일이라 며칠전 가보았던 6.25 전쟁체험 전시관의 내용들이 특별한 경험이었다.

 

다시 차에 올라왔던 길을 되돌아간다.

가는 길에 명파리 해수욕장에 들어가 보았다.

 

 

 

▲명파리 해수욕장

 

 

지금은 비수기로 사람이 보이지 않는 쓸쓸한 명파리 해수욕장이다.

 

 

쉼터 식당

 

 

속초로 내려가는 길에 점심 식사를 하려고 검색하다가 길을 지나쳐 다시 거진항 쪽으로 되돌아가서 찾아간 생선구이집에 도착했다.

 

▲쉼터 식당 생선구이

 

 

 

▲쉼터 식당 생선구이

 

 

여태껏 먹어본 생선구이 중 제일 맛있게 먹었던 생선구이다.

 

 

 

▲쉼터 식당

 

 

주소 : 강원 고성군 거진읍 거진항 1길 2 쉼터식당

 

전화 : 010-5537-1353

 

주인아주머니가 아주 친절하고 손 크게 베푸는 식당이다.

 

 

 

쉼터식당 : 네이버

방문자리뷰 163 · 블로그리뷰 34

m.place.naver.com

 

 

고성 왕곡마을

 

 

식사 후 동네 수산시장을 한번 둘러보고 속초를 향해 내려가는 길에 있는 고성 왕곡마을에 들렀다.

 

▲고성 왕곡마을

 

 

▲고성 왕곡마을

 

강릉(양근) 함씨가 고려말 조선 초기에 이곳에 들어와 부락을 이루며 살았던 곳이다.

 

 

 

▲고성 왕곡마을

 

 

 

 

▲고성 왕곡마을

 

 

 

 

▲고성 왕곡마을

 

 

 

 

▲고성 왕곡마을

 

 

차에 올라 잠깐 달려 속초의 예약한 호텔에 여장을 풀었다.

 

#고성 가볼 만한 곳

#고성 통일전망대

#거진 쉼터식당

 

 

 

 

 

 

 

 

 

 

반응형

이미지 맵

꿈꾸는 호세

샹그리라의 말뜻은 티베트 말로 [ 마음속의 해와 달 ]이라는 뜻이다. 香格里拉 [샹그리-라 (Shangri-la) ] 라는 말을 처음 사용한 것은 1933 년 영국의 소설가 제임스 힐톤 (James Hilton 1990~1945)이 그의 소설 ' 잃어버린 지평선 '에서다. ' 잃어버린 지평선 ( Lost Horizon ) '에는 인류의 영원한 꿈 '불로장생'을 염원한 샹그리라(香格里拉)가 등장한다.

    '한국의 산하/강원도' 카테고리의 다른 글